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약 2주전 부터 퇴근후 걸어서 집 근처 그린 공원에 일부러 들어가서 운동장 트랙을 걷는 다이어트 운동을 하고 있다. 


 한시간 약 5~7km 정도를 출퇴근 걷기 5.4km를 매일 하는것에 저녁 퇴근 후 걷기 다이어트 운동을 추가한것이다. 


사실 하루 10km이상 걷는것만으로도 하루 운동으로는 충분하다는건 운동을 해본 분들이면 다 잘 알것이다. 


 한시간 정도 전력 질주로 걷다보면 퇴근 복장은 전부 땀에 젖어 버린다. ㅋㅋㅋ

그런데 참 이상한게 기분은 좋다. 처음 출퇴근 걷기할때 너무 힘들었는데 기분이 좋았던것 처럼말이다. 


 그렇다면 이것도 한달 하면 별로 안 힘들어져서 또 뒷짐지고 걷게 되지 않을까 싶지만 이상하게 몸에 열이 오르면 뛰고 싶어져서 아직은 몸무게가 많이 나가므로 뛰지 않으려고 오히려 자제를 하고 있다. 


아직 한달이 지나지 않았지만 벌써 1.5kg이상 감량상태이므로 한달 3kg은 무난하게 감량할수 있을것으로 보인다. 


다 그 동안 매일 걷기출퇴근을 한 덕분일거다. 어느날 보니 허벅지에 근육이 붙어 있는게 느껴졌다. 걷기 출퇴근은 벌써 20개월차이고 걷기 출퇴근은 아마도 이직을 하지 않는 이상 매일 계속 될것이다. 그동안 겨울을 두번 보냈고 여름도 두번째 보내고 있으니 말이다. 


7~8월 무더운 여름 날이지만 저녁에 운동을 하면 땀과 바람이 몸의 열기를 어느정도 빼앗아주기 때문에 오히려 시원하다고 느껴지고 기분도 좋아져서 피서갈 필요 없다 할 정도로 이 운동 마음에 든다. 


사실 난 운동 전혀 안하는 뚱뚱보다. 운동하기 진짜 싫어하고 땀나는건 진짜 싫어한다. 그리고 바보 처럼 운동장 트랙을 도는걸 진짜 싫어한 사람이다. 


그런데 걷기 편하게 쿠숀감도 있는 트랙에서 걸어 보니 너무 잘 걸어지고 걷기 속도도 제법 나오니 기분이 좋다. 물론 운동장을 돌때 스마트폰 앱인 눔 다이어트 코치의 운동 시작 버턴을 눌러서 내가 몇분동안 몇km를 걸었는지 계속 체크하면서 걷고 있다. 속도는 잘 유지하고 있는지 몇분마다 점검도 한다. 


 아래는 그 사용 예이다. 오늘 아침에 잠도 안오고 해서 아침 운동을 갑자기 추가했다. 퇴근후 걷기 다이어트 운동과 마찬가지로 약 한시간 걸은거다. 아래는 운동장을 돌고 바로 출근길에 올라서 1시간 30분 걸은것으로 나오는데 실제로는 운동장은 약 50분간 돌았다. 



 어제 밤 걸어 준것도 있어서 아직은 피곤이 안 풀린것 같아 아침에는 천천히 걸어주었다. 


퇴근시 마다 운동장 트랙을 돌때 느끼는 거지만 나 처럼 평상복 차림으로 운동하는 사람은 없는것 같다. 


 다들 작정을 하고 나와서 운동하나보다. ㅋㅋㅋ 그럴 필요 뭐 있나 기회가 되면 복장이 문제인가 바로 운동 들어가는거다. 언제 집에 가서 운동복 갈아 입고 다시 나오나 싶다. 집에가면 나오기 싫어질것 같아서 그냥 난 평상복 차림으로 운동한다. 


 단 집에 도착해서는 샤워를 하면서 입었던 옷을 모두 손 빨래한다. 또 찬물로 샤워를 한다. 빨래도 찬물로 한다. 이거 운동도 되고 찬물이 차갑게 안 느껴진다. 내 마무리 운동은 손빨래가 되어가고 있다. 


 찬물 샤워는 우연히 공사로 더운 물이 안 나오면서 일주일동안 어쩔수 없이 하다보니 이젠 습관이 되었는데 이것도 은근히 기분이 좋다. 


 자 그럼 오늘도 아침에 운동장을 돌았지만 저녁 퇴근시간에 한시간 내외로 좀 돌고 집에 갈 생각이다. 왜냐하면 이번주에 정체기가 왔는지 체중이 제자리다. 정체기는 운동량을 늘려서 극복하는게 최고다. 


 모두 날씬해져서 다시 만나자 난 아직도 비만이다. 22kg이상을 뺏는데 아직도 78.6~79.4kg정도 된다. 앞자리가 7자로 바뀌었다. ㅋㅋㅋ


체중계의 앞자리가 7자로 바뀌었지만 내 주변이 나만큼 뚱뚱한 사람은 찾아 보기 힘들다. 간혹 위로의 말로 그만 빼라고 하는 분도 계시지만 그건 전보다 많이 빠졌다고 하는 소리고 냉정한 기준으로 난 아직도 비만이다. 



* 이고 저주 받은 몸 한달 노력했는데 2kg감량밖에 못했다 왜 정체기가 벌써 왔는가 싶다. 하지만 다음달에는 다시 3kg 감량에 도전해 볼거다. 이번에는 근력운동으로 말이다. ㅋㅋㅋㅋ 아니면 뛰어서 정체기를 극복하던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1. 나르지오블로그 2014.08.07 17:51 신고

    하루 10km 걷기 쉽지 않은데~대단하시네요! 저도 걷는 운동을 더 열심히 해야겠어요~시간되실 때 저희 블로그도 방문 부탁드립니다, 오늘도 운동 화이팅하세요^^!

    • 야야곰 2014.08.07 21:14 신고

      10km를 한번에 걷지 않고 3km와 7km나 5km 두번 이렇게 매일하고 있어요 한번에 10km 운동능력이 아직 안됩니다 능력이 된다해도 한번에 두시간 걷기 지겨워서 매일은 못할것 같아요

  2. SAICIN 2014.08.08 19:14 신고

    대단하시네요 ^^ 운동에 대해 궁금한거 있으시면 제 블로그에도 놀러오세요 ^^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