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정말 풍요로운 시대에 산다 먹을것이 넘쳐나니 말이다. 요즘 사람들의 삶을 보면 다 먹는거다. 가을이라 경치도 좋은데 경치좋은데 가서 꼭 맛있는거 먹어야 한다고 생각하니 말이다. 


어제도 직원들 야유회 가자고 난리다. 먹을것 만 먹던지 구경만 하고 오자고 하니 내 의견은 묵살이다. 아니 좋은 경치를 보면 안 먹어도 배가 불러야지 이거참 그렇다고 굶기겠다는것도 아닌데 말이다. 


하여간 가정에서도 외식을 이렇게 자주할수 있게된것이 얼마나 되나 싶다. 


 요즘 다이어트가 열풍이다. 너도 나도 살뺐다고 떠들고 있으니 말이다. 방송만 그런가 요즘 우리집안도 그렇다. 지난 추석 그래도 12kg이나 뺏다고 자랑하려고 했는데 동생도 매형도 다 빼고 나타났다. 그들은 10kg 빼면 정상체중이지만 난 아직도 20kg을 더 빼야 한다. ㅋㅋㅋ


 오늘도 출근길에 스치는 생각이 그래 이 도시에 이 많은 인구를 먹여 살리기 위해서 먹을게 많이 필요하고 먼 거리에 있는 생산지에서 도시까지 운반하기 위해서는 약품을 안쓸수가 없겠구나 싶었다. 왜냐 대부분의 먹을 거리는 외국에서 들어 오고 있기 때문이다. 


 배로 몇달을 걸쳐서 들어와야 하는데 약품을 안 쓰고 어떻게 버틸수 있을까 싶다. 그럼 그런 화학 약품들은 우리 좀에 괜찮을까 죽는 문제가 아니라 몸에 들어와 건강한 삶을 해치지는 않을까 싶어진다. 


그래서 국산들을 그렇게 찾는가 보다. 그런데 국산도 외국 비료쓰고 외국 옥수수 사료 먹인다고 하는데 괜찮을까 싶어진다. 

이렇게 따지다 보면 먹을것 하나도 없는것 같다.  앞으로 쌀도 외국산이 넘쳐날것이니 말이다. 


 얼마전 옥수수의 습격이라는 프로를 유튜브에서 보았다. 
 SBS가 제작한 프로인데 옥수수의 오메가6와 오메가3의 비율이 60:1이고 이 옥수수 사료로 동물을 키우기 때문에 소는 100 : 1이 넘는다는거다. 우리가 즐겨 먹는 소고기 돼지고기 닭고기등등 과 그 부산물인 우유와 계란에도 마찬가지로 비정상적인 오메가6와 오메가3가 있고 그것이 옥수수를 전혀 먹지 않는 사람에게 전달되어 있다는거다.


 이 문제가 혹시 비만과의 문제가 아닌가 하는 이야기다. 세포막을 형성하는 오메가6와 오메가3가 한쪽으로 기울어질때 특히 오메가6가 많을때 세포막의 활성 저하로 지방이 쌓이고 축적된다는 이론이다. 


사실 이론은 이론일 뿐이다. 모든 이론은 가설로 부터 출발한다. 그리고 실험을 통해 증명하는거다. 실험을 통해 그런가 맞는거 아닌가 하는게 이론이다. 방송은 실험까지 보여준다. 그리고 체내의 오메가6와 오메가3의 비율을 보여주고 비만한 사람과 정상체중의 사람의 차이도 보여준다. 


 육식을 많이 하는 사람은 고단백질을 많이 먹으니 비만해 지는게 당연하고 육식을 많이 하면 오메가6가 증가할수 밖에 없으니 비율이 높에 나올수 밖에 없다. 다시 말해 오메가6가 많아서 비만해지는거라고 단정할수 없는거다. 


그러니까 육식을 많이 하는 사람은 오메가6 비율이 높다는 맞는 말이 되지만 오메가6가 많기 때문에 뚱뚱해 졌다는 틀린 말이 되는거다. 

이건 논리학에서 오류라고 한다.


정확한 말은 육식을 많이 하는 사람은 오메가6 비율이 높고 뚱뚱하다가 맞는 말이다.  


 그러니 뚱뚱한 사람이 다이어트를 위해서 오메가3 보충제를 먹는건 틀린 방법이다. 육식을 즐겼다면 채식으로 먹는 칼로리를 변경해야 하는거다. 


하지만 한가지 방송에서 주목할 만한 것은 풀을 먹인 소나 돼지나 닭의 고기나 부산물은 먹으면 살이 빠진다는거다. 혈압이 떨어지고 건강해 진다는거다. 


 이런 식품을 구할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 하지만 도시인의 현실은 이런 음식을 구할수 없는게 문제다. 


 그래서 국내에서 현미와 채식을 주장하는 황성수박사 같은 분이 있는것 같다. 현미와 채식으로 병까지 고친다는거다. 당뇨나 혈압 체중 감량은 물론이다. 


 여기에 또 배준석의 생채식다이어트가 몇년전에 또 인기를 끌었었다. 굶는 다이어트는 실패할수 밖에 없다는거다. 원푸드 다이어트등 별의별 방법의 다이어트의 실패 이유도 저질 식단이라는거다. 


이방법은 배는 고프지 않게 먹고 생채식을 통해 몸을 바뀐다는 거다.  여기서 주가 되는 식품이 현미생식이나 현미밥이다. 과일과 견과류도 중요한데 어떻게 먹는냐에 대한 의견이 다를뿐 채식을 말하는거다. 


 육식이건 채식이건 모두의 의견은 현재의 대부분의 동물의 고기와 부산물을 먹으면 안된다는거다.  

 다른 먹거리로 한쪽은 풀을 먹인 고기와 우유, 계란,치즈, 버터를 먹어야 한다는것이고 또 한쪽은 채식만 하자는거다. 

그렇게 하면 오메가6 지방산의 과다로 혈압이 올라가고 살이 찌는 악순환에서 벗어날수 있다는거다. 

  여러분 같으면 어떤 방법을 선택할건가? 궁금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