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야~ 나랑 사귀자"요즘 애들은 이런 말 못할것 같다.

 귀찮아서라도 못할거다. "챙겨야하는 기념일도 많고...," 할일도 많은 청소년 시절을 보내는 아들이 항상 하는 말이다.

" 귀찮아~ "

 참 매력없는 사춘기다.

 등교길에 발견한 이쁜 여학생에게 마음을 빼앗기기 보다는 화장 진하게한 여학생 짜증난다는 반응이다.

 편지 한장 써서 전할까 말까, 나올까 말까 고민도 없다.

 우리때는 답변이 뻔했다. "대학가서 만나자" 그때를 생각해보니 웃긴다.

 잊고 지내다 대학에 간걸 알게되면 어느학교 어느과인지 알아내 학보속에 편지 넣어서 보내고 겨우 재회하면 군대가야하고... 헤어짐의 연속으로 아쉬움만 남았던것 같다.
 
 요즘 아이들은 상상도 못할 불통인거다.

 모르는 사람도 쉽게 연결되는 편리한 세상에는 채팅만 무성하니 말이다.

  사실 20년전 채팅 초창기 시절에 아내를 만나 결혼까지 했는데 요즘 채팅은 만남을 위한 채팅이라면 나의 채팅은 만나지 않을것을 전제로 했었던 채팅이라는게 다른것 같다.

 만나지 않을것이기에 깊이 있는 대화를 했었던것 같다.

 사이버 세상의 친구로 인생을 이야기 했었다.

요즘 아이들에게 이성친구를 사귀라는 말에 귀찮다는 반응이 나오는것은 넘치는 SNS때문일거다.

쉽게 만나면 쉬게 헤어지는법이다.

 시대가 빠르게 흘러 삐삐시대에서 핸드폰 시대로 이젠 스마트폰 시대로 정신없이 달려왔다.

 남은것은 이젠 쌓이는 사진과 영상을 처리할길을 찾아 빠르게 세상이 변하고 있다.

 물론 아직은 영상 통화가 대중화 되지 않았지만 말이다.

 영상통화 대중화를 왜 통신사들이 거부하고 요금이 비싼것인지 모르겠다.

 지신의 일상을 영상으로 찍어서 올리는 VLOG가 유행이다.

검색해보면 알게 될거다. 이런시대가 오고 있다는것을 말이다.

야 나랑 사귈래? 하면 아마 니 VLOG보고 생각해 볼께할 날도 멀지 않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1. 2017.11.07 22:26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