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먹지 말라는 다이어트는 힘든 다이어트다. 그럼 먹어라 다이어트는 쉬운 다이어트다. 그런데 채소를 많이 먹어라 하는데  맛 없어서 못 먹는다. 당연히 달고 짜고 맵고 기름긴걸  좋아하던 입맛이 갑자기 채소가 맛있을 수 없기 때문이다. 


 이럴때 곡물 생식 특히 현미쌀 생식은 조금 딱딱한것 빼면 고소하고 맛있다.  씻어 먹을 필요도 없다. 요즘 도정기술이 좋은건지 작은 포장의 현미쌀은 부드러워서 그냥 씹어 먹을만 하다. 


2013:09:05 12:07:44


 6월 중반부터 시작한 다이어트(식이조절)에서 입맛을 바꾸기 위한 방법으로 현미쌀 생식을 시작했다. 처음에는 7분도 쌀을 분쇄기가 갈아서 먹었고 전자렌즈에 돌려 먹었지만 요즘은 현미쌀을 그냥 씹어 먹고 있다. 현미는 도정날짜가 가까워서 그런지 부드럽다. 일반 7분도 현미쌀은 딱딱해서 먹지 못할 정도라면 그냥 현미쌀은 부드럽다. 


 저거 먹고 어떻게 버티냐고 할거다. 일도 해야 하는데 하겠지만 먹어 보면 안다. 

 종이컵 한잔을 한시간을 먹어야 하기 때문에 느리게 먹는 효과 대문에 배부르다. 또 천천히 소화 되기 때문에 오래 간다. 물론 4시간 후에 배 고프다. 그럴때도 한 반컵 정도 먹어 놓으면 저녁을 늦게 먹어도 가능하다. 


한컵 반먹어도 300~400kcal정도 밖에 안된다. 밥 한공기다.  


 첫달에는 3끼중 한끼와 저녁에 간식으로 먹어서 3~4kg를 뺄수 있었지만 요즘은 하루에 한번 정도 일주일에 약 4~5일만 먹고 걷기 출퇴근 운동을 한달간 쉬어기 때문인지 1.5kg 감량만 되었다. 조금 아쉬운감이 있다. 


 다이어트는 정말 쉬운게 아니다. 


현미쌀만 먹다 보니 요즘은 야채도 먹고 싶은데 주변이 점심에 사 먹기 적당한 가게가 없다. 


 뚱뚱보라 음식을 절제하는게 불가능 했었는데 요즘은 그게 가능해 졌다. 좀 덜 먹기가 된다. 의지력이 부족해서 살을 못빼는것이 아니라 방법을 몰라서 못뺀다고 하는게 맞는 말이다.

또 너무 작극적인 음식 달고 맵고 짠것이 너무 짜게 느껴진다.  약 3주차 정도 되니 가능해 진것 같다. 


곡물 생식은 일단 맛이 고수해서 먹기 좋다. 물론 이것도 매일 먹다 보면 좀 심심해 진다. 그래서 중간에 미숫가루도 타 먹어 보고 했지만 역시 현미쌀 생식이 더 좋은 방법이라는걸 알았다. 


뚱뚱보들은 현미쌀 생식 도전해 보고 꼭 성공해서 정상인 됩시다.




* 내 다이어트 기록은 http://yayagomdiet.tistory.com/ 따로 진행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함께 다이어트 하기 원하시는 분은 
"야야곰 다이어트" 밴드에 들어오세요.
http://band.us/@eatinghabits

">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