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는 운동 아니다 조금 먹는 훈련이다.
 운동 열심히하고 먹는것 그대로 먹으면 건강한 돼지된다는 말이 있을 만큼 지방을  없애는 방법은 운동으로 소모하기가 아니라 덜 먹기라고 라는게 맞다.
 그런데  덜 먹기 방법에 운동 요법이 있다는걸 모르는 사람이 많다.

 덜 먹으려하면 할수록 식욕을 폭발한다. 심리전에서 자신의 뇌를 이길 사람은 없다. 그래서 뇌를 속여야 한다. 뇌는 살아남기 위해 먹을걸 발견하면 남보다 빨리 많이 더 먹으려 할것이다.

 운동 하루에 1~2시간 꾸준히 하면 살 빠진다고 한다. 칼로리 소비가 얼마고 어쩌고 저쩌고하는데 운동 안하던 사람이 한두시간 매일 운동하면 살 빠지는게 칼로리 소모보다는 운동하는 동안은 안 먹어서고 운동하니 피곤해서 일찍자니 야식 못 먹어서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것이다.

 공복 운동도 인기다. 아침에 공복상태로 운동을 하면 지방을 잘 분해한다는 이론이다. 사실 뭐 그게 맞냐 틀리냐를 떠나서 공복 운동은 다이어터에게는 기분을 좋게 하는 매력이 있는 운동 법이다.

 당연히 공복으로 운동을 했는데 아침에 시간도 없고 어떻게한 운동인데 먹을게 안 들어간다. 덜 먹으니 당연히 지방은 감소할 것이다.

이렇게 운동이 덜 먹기로 연결되는 마법이 있기 때문에 다이어트 운동이라는 말을 만들어 내기까지 한거다.

다이어트 운동법은  덜먹기 운동법이다.

내일 주말이다 집에서 안 나오면 또 뭔가를 먹고 있는 자신을 발견할것이다. 돈 들이지 않고 운동하는 방법은 둘레길 찾아 걷기다. 물 한병 사들고 가까운 둘레길 걸어보자.
 다이어트는 그렇게 시작되는거다. 거창한 준비나 계획이 아니라 물 하나 들고 산책하는것으로 시작하고 꾸준히 해보는거다.

Nexus 5X

서울 사는 분은 정동야행길 걸어보자
http://korean.visitkorea.or.kr/kor/bz15/where/festival/festival.jsp?cid=2005233

그리고 밴드하는 분은 '야금야금 다이어트' 밴드로 초대합니다.
https://band.us/n/a7a6X7gcy5lfO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